최근 개정된 도로교통법에 따라 어린이보호구역의 제한속도를 "30"으로 제한하고 있으며, 보행어린이에 대한 운전자의 식별능력 제고를 위하여 주·정차를 금지하고 있습니다.